처음으로 | 로그인 | 관리자에게

Category
  정씨일가2005-10-07 11:10:11 
 정씨 일가 정주현씨에게

조합원에게 책임을 넘기는 집행부?
모든 투쟁을 대중에게 넘기는게 과연 조합주의, 경제주의자라고 비판하고 있는 정씨아저씨, 당신에게 묻고 싶소, 대안없는 무조건적인 투쟁주의가 작금의 노동운동의 위기를 만들지 않았는가? 라는 것을,,,
총회는 당신이 좋아하는 민주주의의 수단이 아닌가?
그걸 부정한다는 것은 민주주의를 부정하는것? 물론 민주주의가 자본주의, 제국주의에 산물이라는 것을 당신을 알고 나도 알고 있소,
하지만, 조합원들이 어용이 아닌 작금의 기아노동운동을 이끌 조직으로 선택을 했고 조합원들은 이 집행부를 믿고 따르고 있다는 사실을
반대를 위한 반대로 부정하고 거부하려 한다면 당신의 운동의 사고가 심히 의심스러울 따름이오
자본은 끊임없이 이윤 창출을 위해 움직일 따름이지 당신의 노동운동 조직을 부수기 위해 움직이지는 않고 있소..왜냐하면 스스로 자멸할테니,,,
비정규직은 이사회에서 없어져야 할 계층인가?
이들또한 노동계급이고 노동자다,,,,,명칭에만 문제이지,,,,
노동계급을 아우르는 운동에 대한 고민이 당신에게 부족한 것 같소,,,
정말 할 일 없으면 일이나 열심히 하소,,,왜냐하면 노동대중이 잘살고 편안하고 안전하게 살 수 있게 당신처럼 배운 인간들이 고민해야 하니,,,





3073  광진해고자21주차보고  광진해고자 2008/07/07 31805
3072  쌍용차투쟁, 사측과 경찰의 폭력 피해자를 찾습니다!  쌍차지부 2010/05/11 29229
3071  "오세훈 서민 이해 불가능한 뇌구조, 인간성"  희망세상 2006/05/15 22152
3070  현장취재(12월 7일)-연대 파업 압도적 찬성으로 “노동자는 하...  레프트21 2010/12/07 18576
3069  [비정규통신13호] 국제노동기구, 사내하청 해고중단 노동권보장...  금속비정규대표자회의 2008/07/03 16769
3068  2010 현대자동차 비정규직투쟁 파업승리 전국 순회 투쟁단  현자비정규직지회 2010/12/05 13919
3067  제62차 동희오토 촛불문화제  동희오토 2010/07/09 13637
3066  22일 대법원, 사내하청업체 2년 이상 근무 노동자 정규직 고용... [1]  우리도사람답게 2010/07/28 13379
3065  미포투쟁 - 덜 추악한 세상을 위하여/펌  동지가 2009/09/13 13096
 정씨 일가 정주현씨에게 [7]  정씨일가 2005/10/07 11094
1 [2][3][4][5][6][7][8][9][10][11][12][13][14][15][16][17][18][19][20][21][22][23][24][25][26][27][28][29][30]..[308] [다음30개]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EZshare

금속노조 기아자동차비정규직지회
주소 | (445-954) 경기도 화성시 우정면 이화리 1714
이메일 | kianu@jinbo.net    Tel : 031-351-4788 | 지회장 김수억
전체 188485 명
오늘 1 명
어제 1 명